DHU NEWS - 전통과 첨단의 융합! 상생발전하는 대구한의대학교


현재 위치

글로벌 인재양성 명문대학, 대구한의대학교
  • 글씨크기확대
  • 글자크기기본
  • 글씨크기축소
  • PRINT

[보도자료] 대구한의대, 설립 60주년 기념사업을 통한 제 2창학 추진
    - 비전선포식, 역사관 건립, 국제학술대회 등 다양한 사업 추진 -

대구한의대학교는 대학부속병원의 전신이며 대학의 모태가 된 “제한의원”의 개원년도인 1959년을 대학의 설립연도로 설정하고 2019년 설립 60주년을 기념하여 학교법인 이사회와 총동창회, 학교 구성원 등의 적극적인 참여 속에 다양한 사업을 준비하고 있다.


제한의원은 변정환 박사가 의술을 학문적으로 깊이 있게 연구하고 가전처방을 계승하여 제민의 인술을 베풀기 위해 1959년 설립한 이후, 1970년 세계 최초의 현대식 한방병원인 제한한방병원으로 이어졌고, 1980년 단과대학인 대구한의과대학을 시작으로 현재의 대구한의대학교가 한의학의 세계화와 세계 인류의 복지 향상을 위하여 설립되었다.


대구한의대학교는 설립 이후 건학정신을 바탕으로 지역사회와 함께 세계화를 선도하는 명문사학으로 성장하고 있으며 현재는 3개 캠퍼스(수성, 삼성, 오성)에 4개 단과대학 15개 학과, 11개 학부, 26개 전공을 두고 있으며 7,000여명의 학생이 재학하고 있다.


특히 최근 3년간 프라임사업, 코어사업, 대학특성화사업 등 굵직한 대형 정부재정지원사업에 선정되면서 특성화된 명문대학으로 발돋움하였다.

대구한의대학교는 설립 60주년을 준비하기 위해 “60주년기념사업단”을 구성하고 비전선포식, 역사관 건립, 교육환경 개선과 장학지원 프로그램의 확대 등 다양한 사업계획을 수립하고 있다.

이를 통해 우리나라 전통의학과 첨단기술이 융·복합된 한방웰니스산업분야와 미래전략산업인 화장품산업의 특성화로 건학이념을 계승 유지하고 대학의 비전인 지역사회와 함께 세계화를 선도하는 명품대학으로 다시한번 도약하게 될 것이다.

이와 더불어 제2 창학을 목표로 대·내외적으로 기금 모금도 활발하게 추진하고 있다.


그 첫걸음으로 지난 25일 학생회 대표들이 축제기간 동안 자발적인 모금을 통해 모금한 3백만원을 설립 60주년 기념사업과 학교발전을 위해 써 달라며 전달했다.


변창훈 총장은 “자발적으로 기금 모금에 솔선수범하여 참여해 준 학생대표들에게 감사의 말과 함께, 고마움에 대한 보답으로 대학구성원의 일원으로서 기금 모금에 동참하겠다.”면서 즉석에서 3천만원을 기부하는 등 기부 릴레이가 시작되었다.


대구한의대학교는 앞으로 2년 동안 설립 60주년 사업을 통한 제2 창학을 목표로 추진 중인 기금모금을 총동창회, 기업체 등으로 확대하고, 모금된 기금으로 지역사회를 바탕으로 세계를 향한 건학정신을 실천하고 계승하는데 전액 투입할 예정이다.


기념발전기금

50개의 글이 있습니다. (1/2 페이지)
1 2